올림픽 여자농구 대표팀 막내, 최윤아 선수.


평소에 농구 자체를 보지는 않지만..
가끔 회사 직원들과 농구를 하러 가긴 한다.
올림픽이나 월드컵 같은 것은 정말 나 자신을 뜨겁게 만들어 주기 때문에
항상 애청하고 사랑하는 편이다.

그러다, 어제는 여자농구를 처음으로 보게 되었다. 우리나라의 첫 상대는 세계랭킹 4위 브라질이었다.
일전에 아테네 올림픽에서 패한 적이 있다던데… 오늘의 경기가 설욕전이었으면 하는 바램이라고 한다.(해설에서)

와, 나 뭐랄까, 여자팀의 저력을 보고 정말 충격 먹었다. 물론, 브라질이 잘하긴 하더라.. 3점슛도 마구마구 들어가고, 골밑으로 파고들 때 파워가 좀 있는 편이였다. 우리팀은 수비하다가 부딧치면 자꾸 넘어지고.. 하는 경우가 많았다. 3쿼터는 동점이었는데 2점 차이로 계속 지고 있다가 어느세 6점, 9점 차이까지 벌어지고 있었다.

하지만, 역시 의지의 한국인이다. 난 농구에 그런룰이 있는지는 몰랐는데, 반칙 4번인가 하면 팀반칙으로 적용되서 앞으로 반칙할 때마다 자유투가 2개씩 주어지는 것이다.

최윤아
최윤아
농구선수
출생
1985년 10월 24일 (대전광역시)
소속
신한은행 에스버드
학력
대전여자상업고등학교
신체
170cm, 체중 62 kg
경력
2007년 제22회 FIBA 아시아여자농구선수권대회 국가대표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여자 농구 국가대표
수상
2008년 우리V카드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BEST 5
2005년 겨울리그 우수후보상

결국 우리나라는 역전에 성공한다. 특히 최윤아 선수가 진짜 “날았다”고 하고 싶다. 참 희안하게도 해설이 (나는 kbs를 봤다.) 계속 최윤아 선수를 띄웠는데 (뭐더라, 어린 선수가 참 대단합니다~ 이런식으로;) 해설을 들은걸까… 와 그야말로 이리 저리 교묘하게 슬쩍슬쩍 들어가고, 스피드도 상당하고, 집중력도 상당히 대단했다.

최윤아.. 19득점 7리바운드 2스틸, 특히 자유투는 8개인가? 했는데 100% 성공시켰다. 바로 이전에 첫 자유투에서 누구더라.. 허튼 2개를 실패하는 걸 보고 참 마음이 아펐는데, 최윤아는 상당한 집중력으로 전부 성공, 정말 다른 그 누구보다 내 눈에는 최윤아 선수밖에 안보이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최윤아 선수가 신한은행 소속이더라.. 신한은행이 또 한때 내 마음을 자극했던 게, 내 고향이 안산인지라.. 물론 최윤아 선수 고향은 다르겠지만.. 아, 나 최윤아 선수 팬 되버릴 꺼 같아.. 흑흑 ㅜㅜ

사실 농구 플레이에서 최윤아 선수에게 반한 것도 있지만, 귀여운 외모 또한 내 마음을 이끌었다. 170cm이면 브라질에 비하면 상당히 작은 편이다. (나보단 8cm작은거지만;; ) 브라질 선수들 막 190cm 이러던데;; 참 대단하다. 그리고 일그러지지 않는 표정도 참.. 귀엽고 침착한 얼굴로 경기에 매진하고, 나중에 보니깐 팀에서 가장 작은 것 같은데.. 다른 팀 언니들이 쓰다듬어 줄 때 그때는 정말 대표팀 막내 같더라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귀엽다 귀여워 ^^


아무튼 여자농구.. 앞으로 호주, 러시아 등 강국이 남았는데.. 잘해주길 바라고..
나는 아무래도 최윤아에 반해서.. 물론 나보다 2살 많으신 누님이지만; 올림픽 끝나도 윤아 누님은 잊지 않고 wkbl경기에 빠져들 것 같다; ^^

우리 대표팀 모두들 화이팅이요~~ ^^

ps. 최윤아 미니홈피 는 완전 접속자 폭주였다;; 역시 나만 귀엽다고 생각한게 아니었어.. ㅜㅜ

농구

Software Engineer @Google in Silicon Valley, Carnegie Mellon University MSSM 21' AI기반 생활습관 서비스 스타트업 유라임 (Urhyme) (전)대표. 전 금융권 풀스택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실리콘벨리, 스타트업 이야기를 주로 씁니다. 대용량 분산처리 (주로 데이터, 머신러닝) 웹 서비스 설계와 데이터 시각화, 스타트업에 관심이 많습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