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트업을 (완전히) 그만두며.

    G사에 붙고나서 꽤나 시간이 지났다. HC통과한게 벌써 3개월 전이다. 하지만 아직 일 시작을 하지 못했다. 예전부터도 비자가 꽤나 스스로 힘들었지만, 어쩌면 이번이 마지막이자 꽤나 긴 시간동안 워킹 퍼밋을 기다리고 있다. 정확히는 Post-Complete OPT인데, 뭐 나름 학교 내내 열심히 했고, 학점도 괜찮다고 생각하고, 제대로 수업받았고 솔직히 걸리는건 하나도 없다. 그래서 원만하게 ...

    Read More
  • Flutter 공부중. 리엑트보다 100배 낫다.

    친한 친구의 추천으로 요즘 개발에 있어서 Flutter를 보고 있다. 처음에는 ‘웹’개발용으로 친구의 추천으로 시작한 Flutter프레임워크와 Dart라는 언어가 어느정도 익숙해진 지금에선 꽤나 괜찮게 느껴진다. 기본적으로 내가 불편하다고 생각하던 혹은 버전이 업그레이드 되면서 바뀌던, 리엑트에 있던 패러다임이 전부 들어있다. 그리고 역시 구글에서 만든 언어답게(?) 문법이 꽤나 엄격하다. 그 말인 즉, 컴파일 타임 ...

    Read More
  • 카네기멜론 MS in Software Management

    얼마전 이메일로 카네기멜론 MSSM과정 (MS in Software Management) 실리콘벨리 캠퍼스에 대해서 전반적으로 문의해주신 분이 계셔서 답변했던 것을 혹시나 다른분들이 참조하시기 쉽게 공유해둔다. 참고로 질문자 분은 11년 경력의 네카쿠라베중 하나를 다니시는 분이고,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시고, 두 자녀를 두신 분이다. 입시와 기본 정보 11년 경력 가지신 분은 MSSM과정에 꽤 있다. 다만 대부분은 엔지니어를 ...

    Read More
  • 워드프레스 에디터 한글폰트 바꾸기 (Noto Sans)

    맥미니 M1을 구입하고 나서 특히나 크롬브라우저가 너무나도 느려져서 사파리로 옮겼고, 솔직히 사파리는 얘들이 ‘베타’ 라고 주장이라도 하는것처럼 무척이나 빨라졌다. 뭐 빠르던 느리던 다른것보다 중요한 것은 난 사실 글을 쓸 때에 그 appearance에 신경을 많이 쓰는 것 같다. 혹자는 좀 쓸때없다고 하는데, 이건 좀 아닌것 같다. 그냥 애플명조가 기본 폰트고… 사파리에 ...

    Read More
  • 올해 머신러닝 공부는 포기.

    사실 머신러닝에 좀 질린감도 없지않아 있다. 미국에 빅데이터와 클라우드를 공부하러 왔고, 카네기에 입학하면서 계속해서 머신러닝을 공부해 왔었다. 특히, 작년과 올해에 가장 많이 머신러닝을 공부했고, 이제는 좀 linear / non-linear와 딥러닝 정도는 어느정도 이해가 가고 실제로 파이선 코딩까지는 가능한 정도까지 왔다. 확실히 머신러닝 TA를 하다보니깐 더 도움이 된 것도 있다. 하지만, ...

    Read More
  • 근황, 졸업까지 D-16, 새직장 D-30, 자체 안식월, 유라임 생각, 금주 재시작

    8월이다. 근황은 졸업이 16일 남았고, 새 회사에 출근까지 (정확히는 코로나 때문에 WFH이지만..) 대충 30일 정도 남았다. 시간 참 빠르다. 취업 전까지만 해도 시간이 워낙 안가서 언제 시간이 가지 라고 생각하고 있었건만, 벌써 졸업이라니. 한편으로는 빨리 졸업하려고 1년짜리 과정을 선택한 것도 있고 해서 빨리 졸업하는게 예상대로 되는구나 라는 생각도 든다. 취뽀가 ...

    Read More
  • MacOS Monterey 베타 4 / Mac Mini M1 버그(?)- 자소분리, shift+space 한영전환 안됨, XCode링크 깨짐, CocoaPod gem에러, HomeBrew에러등.

    본래 맥OS 베타를 깔아도 크게 이상이 없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번에는 특히나 버그가 많아서, 특히나 이 한글 자소분리는 적어도 표면적으로는 큰 문제인듯. 일단 가장 큰 문제같은 자소분리. 파인더나 기본적으로 다 깨진다. 그런데 이게 파일명을 강제로 자소분리 시켜버리는것 같지는 않고 표기만 이렇게 되는듯 하다. Safari로 Google Drive를 보면 또 저렇게 깨져서 나오는데.. ...

    Read More
  • 오퍼를 받다.

    드디어 오늘 오퍼를 받았다. 정말 얼마만인지 모르겠다. 아니, 미국와서 받는 두번째 오퍼레터. 2018년에 받은 오퍼는 Lead Engineer레벨이었고 이번에는 그정도는 아니지만, 연봉차이가 참으로 크더라. 그 외에도 받는 혜택을 비교하면.. 정말 천지차이인 느낌이다. 스타트업이 큰 회사와 경쟁력을 가지려면 정말 얼마나 큰 노력을 해야할까? 진짜 프로덕이 될 성이 보이지 않는 이상 실력있는 엔지니어를 ...

    Read More
  • 엔지니어로써 추구해야 할 방향

    지난번에 그렇게 일종의 정리(?) 글을 쓰고 나서 바로 다음날에 결과가 나왔다. 다행히 인터뷰는 패스했고, HC도 넘어섰다고 한다. 그래서 사실, 조금 일종의 취뽀에 취해서 살았지만 6일정도가 지난 지금 시점에서, 집안 정리도 전부 했고 이제는 앞으로 내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서 조금 더 생각을 해본다. Procrastination: 정리가 필요한 시점. 사실 어쩌면 큰 ...

    Read More
  • Procrastination: 정리가 필요한 시점.

    블로그는 언제나 그렇지만, 내겐 여기만큼 편안하게 뭔가를 ‘털어’ 놓을 수 있는 공간도 없다. 방학이 시작되고 나서, 딱 일주일 전에 G사 면접을 봤는데 이거때문에 적어도 2주간 엄청나게 집중했고, 면접의 틀을 끌어올리려고 작년 12월부터 계속해서 리트코드 풀고 지금까지 274문제를 풀었고, 약 20번의 mock interview를 했고 면접도 5번이나 보고 어플라이는 한 50개 정도 ...

    Read More
Translate »